2007. 12. 29. 23:01

2007년 내 인생의 연말결산

- 블로그 오픈 (http://juejenny.tistory.com)
2007년 2월 7일 개설한 이래 62개의 글을 쓰고, 291개의 댓글과 22개의 트랙백, 52개의 방명록을 받았고, 그간 6만 5천여명이 찾아주었다. (내년엔 조금 더 열심히 해봐야겠당. ^^;;)

- 삶의 체계화
프랭클린 플래너를 사회생활 초기부터 써왔지만, 올해에는 월별로 구체적인 목표를 세워가면서 움직여서 인지 실적(?)을 정리할 수 있어 더 좋았다. 올해 읽은 책(읽다만 책 제외)은 21권, 본 영화는 17개, 공연과 전시는 4개. 목표가 있어서일까 보다 체계적인 정리가 가능했다. 내년에도 구체적인 목표를 세우고 정리해 보려고 계획을 다듬고 있다.

- 멘토들과의 교제
   . 음식평론을 하시는 김순경 선생님: 내게 음식, 커피, 건강, 그리고 나 자신을 들여다 보고 주변을 돌아볼 수 있게 하는 분. 나이를 초월한 우정에 대해 생각해 보게 해주신다.
   . 이 순 & 이용준 선생님 커플: 아름다운 부부의 삶을 모범으로 보여주고 계시고, 삶의 현실적인 부분에 대해 생각하게 하시는 부부 멘토. 첫 모임을 가졌을 뿐이지만, 참 감사하다.
   . 이찬형 목사님: 몇 년 전 미국으로 가실 때는 이렇게 다시 뵐 줄 몰랐지만, 말씀 들을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의 교제가 더 기대되는 분.

- 재연 & 소영... 소중한 평생지기 동생들
옷깃만 스쳐도 인연이라지만, 그보다 남다른 인연. 그들이 있어 내 삶은 조금 더 깊어진다. (재연이의 결혼과 소영이의 이직 축하해!)

- 세 차례의 여행
말레이시아로 2번, 대만으로 1번 다녀온 여행. 매번 경험하지만, 여행은 나를 충전시켜준다. 이국적인 문화, 현지인들의 삶, 음식과 모험. 여행기는 네이버 블로그에 있다. 내년에는 또 어디를 다녀올까.. 벌써 기대가 된다.

- 커피홀릭
올해 초 말레이시아를 다녀오게 되면서 알게 된 알리커피를 시작으로, 베트남 커피, 싱가포르의 야쿤커피와 핸드드립 커피까지.. 이제 내 삶에서 커피는 매우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게 되었다. 커피 맛을 알아가는 재미가 쏠쏠!

- 천연비누 & 화장품
엄마의 예민한 피부에 좋을까 해서 시작하게 된 취미생활인데, 이제는 엄마가 더 열심이시다. 회사 일 하면서 피부과 쪽으로 커리어가 쌓여가면서 피부에 더 순하고 좋은 걸 찾다보니 여기까지 오게 된 것.

- 열병 같았던 여름, 하늘에 빛나는 두 개의 별
빛나는 두 개의 별.. 이제는 마음에 아로새긴 가르침이 남아있다. 이전과 똑같이 살 수는 없을 것 같다. Walk on water!

- 변함없이 나와 함께 하는 좋은 친구들
시험에 합격한 친구, 먼 타국에서 공부하는 친구들, 이직한 친구, 한번씩 반차를 내고 만나는 언니들, 함께 일하는 동료들, 죽마고우 친구들, 가끔 전화해도 마음으로 통하는 친구... 모두모두 고마워.

- 내 삶을 공유할 한 사람과의 만남
그리고 그 사람 주위의 여러 사람들. 더 튼튼해진 인연 Ellen, 민경언니와 대성오빠, 대승오빠와 정민이, 유경언니와 데니스 오빠(?), 민선언니, 주영이와 부모님. 모두 감사하다.

'Jue Jenny (Me, Myself)'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목공 이야기_2  (12) 2008.02.29
나의 목공 이야기_1  (8) 2008.02.03
2007년 내 인생의 연말결산  (17) 2007.12.29
행복을 꿈꾸는 일벌레/워커홀릭(workaholic)  (13) 2007.06.01
세상과의 소통은 어려워  (4) 2007.05.22
입사 4주년 기념일.. :)  (12) 2007.04.09
Trackback 1 Comment 17
  1. Favicon of https://keen-knife.tistory.com BlogIcon 킨나이프 2007.12.30 15:4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연말결산, 이 글을 보면서, 게속 기억력이 상실되고 있는 저 자신을 바라봅니다. ㅡㅡ;;이런 어쩌나, 그래도 과학 기술의 발달로 메시지를 이어갈 수 있는 댓글이 있어, 댓글 알리미가 있어서 행복해요. ^^ 그럼.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3 BlogIcon 至柔제니 2007.12.31 08:32 address edit & del

      감질거품님, 기억은 잊혀지는 부분이 있어 그 묘미가 더해진답니다. 올 한해 감질거품님과 알게 된 것도 감사한 일이네요.

  2. Favicon of http://www.junycap.com/blog BlogIcon 쥬니캡 2007.12.31 00:16 address edit & del reply

    올한해 수고 많았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3 BlogIcon 至柔제니 2007.12.31 08:33 address edit & del

      쥬니캡님.. ^^; 부장님 좇아가려다 힘겨운 제니입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내년에는 더 좋은 일 가득하시길 바래요.

  3. Favicon of http://jiself.com BlogIcon jiself 2007.12.31 10:05 address edit & del reply

    한해를 돌아보면 많은 재미난 일과 즐거운 일들이 있는 것 같습니다. 그 중 가장 큰 행복은 사람과 사람 사이에 내가 존재한다는 것을 느끼는 그 순간이겠지요. ^^

    내년에도 항상 기쁜 일이 함께 할 것을 믿습니다.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3 BlogIcon 至柔제니 2008.01.03 08:43 address edit & del

      사람과 사람 사이에 자신이 존재한다는 것을 느끼는 순간.. 그 부분이 좋은데요? ^^ 밝아온 올해 jiself님께도 저에게도 기쁜 일 함께 하길 저도 소망해봅니다.

  4. Favicon of http://read-lead.com BlogIcon Read&Lead 2007.12.31 10:59 address edit & del reply

    정말 알차고 의미깊은 2007년을 보내신 것 같네요. 저도 1년동안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많은 것을 배우고 느낄 수 있었습니다. 2008년에도 至柔제니님의 좋은 글을 계속 기대하겠습니다. ^^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3 BlogIcon 至柔제니 2008.01.03 08:44 address edit & del

      부족한 글에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요즘에는 생각의 속도를 손이 따라가질 못하네요. ^^; buckshot님 글에 제가 더 많은 도움을 받곤 합니다. 감사해요.

  5. Favicon of https://keen-knife.tistory.com BlogIcon 킨나이프 2007.12.31 12:4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저야말로 좋은 글 읽고 가서 감사합니다. 새로이 느끼는 것도 많아지고요. 자극받는 거라 좋으네요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3 BlogIcon 至柔제니 2008.01.03 08:46 address edit & del

      긍정적인 자극은 좋은 거지요. ^^ 상큼한 하루 보내세요~!

  6. Favicon of https://www.designlog.org BlogIcon 김현욱(a.k.a. maru) 2008.01.02 09:4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바쁘고 유익한 한 해를 보내신것 같아요.
    새해에는 더욱 더 예쁘지시고, 아름답고 멋진 글들로 행복바이러스를 끊임없이 퍼뜨려주시길 소망해 봅니다.
    연말에 들어서 자주 들리지 못했던것 같아요.
    새해에는 문턱이 닳도록 오가도록 노력할께요^^
    무자년 새해 제니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3 BlogIcon 至柔제니 2008.01.03 08:48 address edit & del

      네, 작년은 의미깊은 한 해 였어요. 글을 몇 개 올리지 못해서 문턱 닳을 만큼 오셔도 읽을 글이 없었어요. ^^; 새해엔 조금 더 열심히 글 올려보겠습니다.

  7. 2008.01.04 18:01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8. Porory 2008.01.05 01:42 address edit & del reply

    제니! 와, 블로그가 넘 멋져서 샘나네요. :)
    어찌어찌하다가 놀러오게 됐는데, 나도 이런 거 함 해볼까 하는 마음을 갖게 할 정도로 탐나게 하는데요. ㅎㅎ 이렇게 바지런하게 할 수 있을까 싶지만.

    멋진 제니! 새해에는 더 멋져지시길, 또 많이 많이 행복하길 바래요.

    또 놀러올께요~ - Seohyun.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 BlogIcon 至柔제니 2008.01.06 10:42 address edit & del

      서현~! 반가워요. 히힛.. 관리를 잘 못해서 부족하기만 해요. 서현도 근사한 블로그 열어보세요. 새해 복 많이 받고 2008년에도 좋은 소식 들려주세요. :)

  9. Favicon of https://ellenkim.tistory.com BlogIcon Ellenkim 2008.01.24 21:3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앙~~ 난 이걸 왜 이제야 읽은 걸까~ 내이름도 제니의 결산리스트에 속해있네~ 뿌듯뿌듯!!! 마음 한가득 뿌듯~

    보고프당. ^^ 일욜날~ 봐용~

    • Favicon of https://juejenny.tistory.com BlogIcon 至柔제니 2008.01.28 09:58 신고 address edit & del

      :) 어제 얼굴보고 즐거웠어. 책 무지무지 고마웟

2007. 3. 8. 00:07

메모, 당신을 성공으로 이끌어줄 멋진 습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언젠가 행사 기획일을 맡은 첫 회의에서 일을 처음 기획했던 리더의 말을 귀담아 듣고 메모해 두었다가 이후 업무 진행에 리더의 의도대로 행사를 진행하고서 리더로부터 앞으로도 계속 함께 일하고 싶은 동료라는 이야기를 들었던 적이 있다. 그 전에도 메모의 위력에 대해 어렴풋이 알고 있었지만, 그 때 메모의 힘을 다시 한번 크게 깨달았다.

사실 내 메모습관은 고등학교 때 만난 나의 멘토의 영향으로 자리잡았다. 선생님은 모임을 함께 하거나 누군가의 말을 들을 때면 항상 수첩이나 메모지와 펜을 들고 계셨는데, 요점을 정리해 보기 좋게 정리했다가 다시 한 번 정리해 언급된 사항을 모두가 같이 이해하고 있는지 확인하곤 하셨다. 때로는 영어공부와 병행하시면서 메모를 영어로 요약해두곤 하셨다. 내 메모 습관은 멘토를 닮으려고 하는데서 시작했다.

사실 메모는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그 효과가 매우 다르다.

가끔 바쁘다고 이 수첩에 조금, 저 종이에 찔끔 적어두는 경우가 있는데, 이 경우 흩어진 메모를 쫓아다니면서 보느라 정작 중요한 정보를 놓치게 되는 수가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서 메모에도 기술이 필요하다.

메모는 이야기의 요점을 파악해 적어두는 것이다. 적어도 한두 번은 더 살펴보면서 내용의 확인이 필요하거나 내용이 기억할 가치가 있는 것이어야 한다.

늘 기록을 위해 가지고 다니는 수첩/다이어리를 활용하는 것이 좋다. 종종 갑작스럽게 적은 메모나 부가적으로 알고 있어야 하는 내용의 경우에는 포스트잍을 활용해 해당 페이지에 부착해 둔다.

수첩/다이어리에 목차 페이지를 만들어서 중요한 내용을 찾고자 할 때에는 목차를 살펴보는 것만으로도 해당 내용을 찾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좋다.
 

흘러가는 생각을 낚시질 해 올리지 않으면 생각은 바람을 따라 흘러가 버리고 만다.

팔딱거리는 생각을 만나거든 펜을 꺼내들고 건져 올려라!
반짝이는 눈을 하고 당신을 바라보는 생각과 마주하게 될 것이다.

Trackback 0 Comment 8
  1. Favicon of http://marudesign.co.kr BlogIcon 마루 2007.03.08 01:15 address edit & del reply

    좋은 글입니다.
    제니님의 블로그를 돌아보니 아주 좋은 지식친구를 만난 기분입니다.
    앞으로도 변함없이 좋은 글을 부탁 드릴께요.
    좋은 밤 되시고, 자주 만날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3 BlogIcon 至柔제니 2007.03.08 09:13 address edit & del

      마루님, 저도 마루님을 알게 되어 반갑습니다. 제가 잘 모르는 분야의 재미난 이야기를 많이 포스팅 해주시네요. 종종 공부하러 들르겠습니다. :)

  2. Favicon of http://jiself.com BlogIcon Ji@self 2007.03.08 08:07 address edit & del reply

    메모란 습관이라는 생각이 많이듭니다.

    무언가를 끄적이듯 기록하고 이를 차곡차곡 쌓아놓으려면 내가 가는 곳에서는 항상 내 노트 혹은 다이어리가 동행하여야하는 것이 습관의 그 첫번째 이겠지요.

    그런데, 그게 좀 어렵더군요. ^0^

    좋은글 잘 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3 BlogIcon 至柔제니 2007.03.08 09:33 address edit & del

      Ji@self님, 저도 종종 자유분방한 옛습관이 발목을 붙잡곤 합니다. 어느 세미나에서 들었는데, 어떤 습관이 정착되기까지는 연속 21일이 필요하다고 하더군요. 노력하다보면 자연스레 몸에 익는 날이 오겠지요. ^^

  3. Favicon of http://lch6.tistory.com BlogIcon 엔아 2007.03.08 11:27 address edit & del reply

    다이어리에 일에관련된 메모는 많이 하는 편인데....
    두서가 없어서.. 나중에 보면 잘모르겠더라구요 ^^: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3 BlogIcon 至柔제니 2007.03.08 21:44 address edit & del

      아래 mong2님도 말씀하신 것처럼 메모에도 기술이 필요하더라구요. 메모의 기술에 대해 보다 자세히 알고 싶으시다면 가까운 서점에서 책을 찾아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 원하시면 책은 추천해드릴께요. ^^

  4. Favicon of https://ideun.tistory.com BlogIcon mong2 2007.03.08 12:2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젊은시절 멘토를 찾으셨다니 멋진학창시절이었겠군요;;
    불과 6개월전에 멘토책을 읽은 저로썬 지금에서야
    제 멘토를 찾았는데..ㅎㅎ
    메모의 기술이란 책을 읽고 열심히 메모를 해보려하지만
    -_-워낙에 손에 무언갈 들고다니길 싫어해서..;;
    나쁜습관은 금방 익히면서 좋은습관은 이리도 익히기 힘드니..;;
    암튼 님글읽고나니 다시금 메모의 습관을 길러봐야겠다는
    다짐을 하게되는군요..좋은 글 잘 읽고갑니다~^^

    • Favicon of http://juejenny.tistory.com/3 BlogIcon 至柔제니 2007.03.08 21:46 address edit & del

      mong2님, 멋진학창시절 보내려고 노력은 했었던 것 같아요. 객관적으로 멋졌었는지는 자신이 없네요. ^^;
      메모라는 좋은 습관과 친구하는 그날까지 홧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