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 9. 11. 12:30

인간과 동물의 차이를 아십니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간과 동물의 차이점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사람들은 입을 모아서 '인간은 사고를 할 수 있다'라고 답합니다.


그러나 저는 인간과 동물의 차이점은 '용서의 능력'이라는 데서 찾고 싶습니다. 인간은 용서하고 용서받을 수 있지만 동물은 그럴 수 없습니다.

IQ가 높은 동물들은 저능하지만 사고를 합니다. 동물 관련 TV프로그램이나 서커스에 나오는 동물들은 숫자 1을 집어오라면 오랜 교육에 걸쳐서라도 숫자 1을 찾아서 가져오곤 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주인이 집에서 나갈 줄 알고 스스로 케이지에 들어가기도 하고, 멀리서 주인이 오는 소리만 듣고도 반가워 소리내기도 합니다. 이들은 모두 사고를 합니다. 또한 동물은 감정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어쩔 수 없이 내다 팔려고 장에 나가는 주인의 맘을 읽고 소는 눈물이 그렁그렁한 눈으로 주인을 쳐다보곤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나 용서는 어떠합니까?

본능을 따라 살아온 동물에게 용서란 없습니다. '어제 너의 먹이를 먹은 건 미안했어'라면서 오늘의 먹이를 사냥해서 들이미는 동물은 없습니다.


그러나 인간은 자신의 본성을 거스르면서까지도 은혜의 힘을 입어 누군가를 용서할 수 있는 힘을 가졌습니다.

인간은 동물과 구분되게 '용서'할 수 있습니다.

사전을 찾아보면 용서'지우다' 혹은 '떨쳐 버리다', '멀리 보내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용서, 상처를 치유하는 사랑>이라는 책에 따르면, 용서는 다음의 세 가지 경로를 거쳐 이루어진다고 합니다. 첫째, 실제로 일어났던 사건만을 따로 구분하여 과거의 일로 묶어 둡니다. 둘째, 그 과거의 사실에 연루된 일체의 감정적 반응을 떨쳐 버립니다. 셋째, 원상회복되는 데 필요한 대가를 생각하면서 복수하겠다는 마음을 지워버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즘처럼 '용서'라는 단어가 마음을 울린 적이 없습니다.


'내가 이번만큼은 용서해주지'가 아닌 마음으로부터의 '용서', 감정적 반응을 떨쳐 버리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A Thought Pie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순수의 전염  (6) 2007.10.02
당신은 준비된 인재입니까?  (4) 2007.09.21
인간과 동물의 차이를 아십니까?  (2) 2007.09.11
진실 (Truth)  (0) 2007.09.09
삶은 퍼즐(puzzle)이다  (2) 2007.09.06
인생이란 (Life is... )  (2) 2007.09.03
Trackback 1 Comment 2
  1. Favicon of http://read-lead.com BlogIcon Read&Lead 2007.09.22 22:36 address edit & del reply

    감정에 치우쳐서 중요한 것을 놓치는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 쉽지는 않겠지만 평온한 감정을 컨트롤하고 평안한 마음을 유지할 수 있는 수준에 도달해야 진정 인간다운 삶을 살 수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juejenny.tistory.com BlogIcon 至柔제니 2007.09.26 10:44 신고 address edit & del

      별말씀을요. 저도 덕분에 글을 다시 읽어보니, 실천이 참 어렵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도 다시 마음을 다져야겠습니다.